‘나 혼자 산다’ 송승헌 깜짝 출연… 시청률 상승 ↑

0
100
MBC 나혼자 산다

송승헌이 깜짝 등장한 ‘나 혼자 산다’의 시청률이 상승했다.

지난달 31일 MBC ‘나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이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 송승헌을 만난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송승헌의 등장에 박나래와 한혜진은 환호성을 질렀다. 전현무 역시 “잘생겼다”고 인정하며, “얼굴이 왜 안 변할까?”라고 감탄했다.

박나래는 “이시언에게 송승헌과 친해져서 ‘나 혼자 산다’에 좀 나오라고 해보라고 했다”며 “혼자 살지 않느냐. 내가 들었는데 우리 동네 살더라. 내가 부동산에 물어봤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스튜디오에서 이시언은 “송승헌이 박나래를 너무 좋아한다”라고 전했다. 박나래 역시 “송승헌이 두 번 정도 나를 불렀다”라고 밝혀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이에 박나래는 “(송승헌이) 두 번 정도 나를 불렀다”고 말했고, 한혜진은 “그런데 나래가 튕겼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박나래는 “튕긴 게 아니라 밤늦게 미팅이 있어 첫 만남에 실패했고, 두 번째 때는 다음날 일찍 촬영하는 여행하는 프로그램 때문에 고민하다가 못 갔다”고 설명했다.

이시언은 촬영 현장에서 송승헌에게 박나래와의 만남을 재차 주선했다. 송승헌은 “박나래가 형 보고 싶어한다”는 말에 “나도 보고싶다”고 답해 출연 가능성을 시사했다. 여기에 “뵙고 싶다. 재미있을 것 같다”라면서 “팬이다”라고 남다른 관심을 표했다.

[온라인콘텐츠팀] contact@sopmedia.net
[저작권자ⓒ소프미디어;sopmedia.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