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세 번째 살해 위협으로 미국 경찰까지 나서

0
50
방탄소년단 ‘지민’, 세 번째 살해 위협으로 미국 경찰까지 나서 < 출처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

미국 NBC 뉴스는 14일(현지시각) “로스앤젤레스 경찰국(LAPD)이 오는 9월 공연 예정인 ‘방탄소년단 멤버 살해 위협에 대한 문제를 알고 있고, 상황을 들여다보고 있는 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한 해외 네티즌이 온라인을 통해 ‘오는 9월 5일 방탄소년단의 미국 로스앤젤레스 공연이 열리는 날 지민을 살해하겠다’는 글을 게시했고, 팬들은 해당 계정을 신고했다.

이에 LAPD가 나서서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이 살해 위협에 대한 조사가 이뤄질 전망이다. 현지의 대규모 공연을 앞두고 있기에 이 같은 위협을 더욱 심각하게 인지한 것으로 보인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입장을 정리 중인 상황으로 “해당 내용을 접했다. 입장을 정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민을 향한 살해 협박은 이번이 총 세 번째로, 지난해 4월 미국 캘리포니아 공연을 앞두고 살해 위협을 받았으며 지난 5월에도 컴백을 앞두고 9월 16일 미국 포트워스 공연에서 지민을 총으로 쏘겠다는 내용의 글로 위협을 받기도 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내달 25일~26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월드투어를 시작하여 북미와 유럽 등 10개 도시에서 21회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온라인콘텐츠팀] contact@sopmedia.net
[저작권자ⓒ소프미디어;sopmedia.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