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관계 거부 여성 구타·성폭행한 60대, 징역 10년 선고

0
156
성관계 거부 여성 구타·성폭행한 60대, 징역 10년 선고 <출처 - 123RF>

성관계를 거부한 여성을 무차별 폭행하고 성폭행까지 한 60대에게 중형이 선고되었다.

청주지법 형사11부(소병진 부장판사)는 23일 오늘 강간상해와 특수협박, 존속협박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 된 A씨(62)에게 징역 10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A씨에게 신상정보 공개 10년과 15년간 위치추적 장치 부착도 명령했다.

재판부는 “성폭력 범죄 전력이 있고, 강간죄를 저지르기 전 피해자를 폭행해 전치 12주의 상처를 입히는 등 죄질이 매우 좋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피해자의 몸에서 피고인의 DNA가 검출된 것을 확인했음에도 범행을 부인하고, 피해자의 정신적·신체적 피해 회복 조치를 하지 않은 점을 고려했다”고 중형 선고의 이유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 8일 충북에서 가게를 운영하던 B씨를 찾아가 성관계를 요구, 거부당하자 무차별 폭행을 가한 뒤 성폭행해 전치 1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 됐다.

[온라인콘텐츠팀] contact@sopmedia.net
[저작권자ⓒ소프미디어;sopmedia.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